라근힐드 모빈켈

노르웨이 월드컵 알파인 스키 레이서이자 올림픽 메달리스트 라근힐드 모빈켈.

모빈켈은 18세에 노르웨이 국가 대표팀에 합류했지만 2018년 대한민국 동계 올림픽이 돼서야 빛을 보여줬습니다. Super-G 및 Downhill에서 은메달을 따며 단숨에 알파인 엘리트 정상으로 올라섰습니다.

+
볼라타 MIPS TE W 헬멧
+
클락웍 WC RIG Reflect BLI 고글

노르웨이 서해안 산맥의 작은 도시에서 온 라근힐드가 스키를 타게 된 것은 너무 당연했습니다. 그녀는 가파른 지형과 혹독한 조건으로 잘 알려진 곳에서 어린 나이에 스키를 타고 다루는 법을 배웠습니다.


You've just added this product to the cart:

Product added successful